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43

[문화포토] 해운대 사진찍기 좋은 곳. 비프빌리지 아티스트리 오브제

기사승인 2017.10.13  11:53:48

공유
default_news_ad2
   
 

[문화뉴스MHN, 부산 이우람 기자]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BIFF)가 12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오는 21일까지 부산광역시 중구 남포동과 해운대구 우동 일원에서 열린다. 영화제 기간 인근 5개 극장 총 32개 스크린에서 75개국의 300편이 상영될 예정이다.

13일 해운대 백사장 비프빌리지에 설치된 아티스트리 오브제의 모습이다.

아티스트리는 6년 연속 다이아몬드 스폰서십 자격으로 부산국제영화제를 공식 후원하고 있다. 김동호 이사장은 "아티스트리는 매년 부산국제영화제를 아름답게 빛내 주시는 소중한 파트너로, 한결같은 지지와 후원을 통해 영화제의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오랜 기간 부산국제영화제의 성공을 위해 묵묵히 아낌없는 지원을 보내주는 아티스트리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아티스트리 측은 올해 해운대 비프빌리지에 아티스트리 브랜드를 형상화한 대형 오브제를 전시해 시민들에게이색적인 볼거리를 제공하고 영화제 기간 동안 아티스트리의 신제품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체험버스를 영화의전당 두레라움 광장에서 운영된다. 

pd@munhwanews.com 

ad42
기사 댓글 0
펼치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