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43

2박 3일 '코믹콘 서울 2017', 4만명 방문 "환상적·성공적"

기사승인 2017.08.10  19:04:23

공유
default_news_ad2
   
▲ ⓒ 문화뉴스 MHN 양미르 기자

[문화뉴스 MHN 석재현 기자] 국내외 팝컬쳐 팬들의 관심을 받으며 시작된 코믹콘 서울 2017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3일간 약 4만 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지난 8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된 코믹콘 서울 2017은 그간 한국에서 경험하지 못했던 팝 컬쳐의 신선함과 흥미로움을 채워주었다.

총 113개 업체 및 아티스트가 345개 부스에서 코믹북, 영화, 애니메이션과 게임 등 관련한 다양한 전시를 선보였던 코믹콘은 전시 첫날부터 약 1만 명 이상의 관객이 방문하는 등 높은 관심을 보여주었다. 

개막 첫날 오프닝 행사에는 마크 내퍼 주한미국대사 대리, Reed Exhibitions Korea의 손주범 대표, 마블 엔터테인먼트 부사장인 C. B 세블스키 외에도, 할리우드 스타 매즈 미켈슨, 스티븐 연 등이 등장해 코믹콘 서울 2017의 성공을 기원하기도 하였다.

이 밖에도 한국의 코믹콘 팬들을 위하여 9월 개봉 예정인 영화 '킹스맨2 : 골든서클'의 매튜 본 감독과 8월말 개봉하는 영화 '발레리안 : 천 개 행성의 도시' 주연배우 데인 드한, 카라 델레바인의 코믹콘 서울 개최 축하영상이 공개되었다.

또한, 코믹콘 협찬사 넥스트무브의 신작 모바일 MMORPG '다인'과 웹무비 '하쿠나 마타타 폴레폴레'가 공개되기도 하였다. 4일과 5일에도 만화가 김정기, 주호민, 이종범, 애니메이션 '최유기 리로드 블래스트'의 세키 토시히코와 호시 소이치로, 배우 시노자키 아이 등 다양한 분야의 게스트들이 관람객들과 소통하는 다양한 세션이 마련되었다.

특히, 6일 오후에는 김희철과 함께 한 스노우 최저가 코스플레이 챔피언십과 코믹콘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코리아 코스플레이 챔피언십'이 진행되어 수많은 코스플레이어들이 함께한 가운데 코믹콘의 대미를 장식하였다.

한편, 향후 진행될 코믹콘 서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코믹콘 서울 홈페이지 및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syrano@munhwanews.com

ad42
기사 댓글 0
펼치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